[보도기사] 함께하는사랑밭, 흥국화재 임직원들과 안전우산 250개 제작 및 배분

2019-06-11 오후 2:39:52





흥국화재 임직원 및 가족봉사단은 실천하는 NGO 함께하는사랑밭 진행을 통해 어린이 투명안전우산 250개를 제작, 배분을 시작했다고 8일 밝혔다. 2019년 4월 중순부터 흥국화재 임직원을 포함한
가족봉사단들은 흥국화재 본사에서 안전우산 만들기 캠페인에 참여하면서 의미 있는 시간을 보냈다.

도로교통공단에 따르면 어린이 교통사고는 하교 시간대 그리고 횡단 보행 중에 사망위험이 높은 특성을 가진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비가 오는 날은 우산에 시야가 차단되어 사고확률이 더욱 높아져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바로 이러한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어린이 투명우산 사용이 권장되는 방법의 하나다. 투명한 우산을 통해 아이들은 시야 확보를 하고 우산에 붙은 알록달록한 무늬를 통해 운전자 또한
가시성이 높아지는 효과가 있다.

2018년을 시작으로 2년째 안전우산 제작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는 흥국화재는 올해 역시 오전 시간 짬을 내 본사는 물론 전국 각 지사에서도 안전우산을 제작해 보내는 등 열의를 보였다. 정성스럽게 만들어진
우산은 함께하는사랑밭으로 배달된 후 5월부터 종로 한누리 지역아동센터를 포함, 6개 지역아동센터에 배분하여 전달되고 있다.

이번 참여기부 캠페인을 수행한 흥국화재는 어린아이들이 빗길에서 더욱 안전했으면 하는 마음에 시작하게 되었다며 뜻깊은 봉사활동을 할 수 있어 마음이 뿌듯했다고 밝혔다. 함께하는사랑밭은 앞으로도 이러한
봉사활동의 기업참여를 통해 아이들에겐 희망을, 참여자들에겐 보람찬 기쁨을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함께하는사랑밭은 UN경제사회이사회 특별협의적 지위를 취득한 NGO로 33년 동안 쌓은 노하우와 신뢰성을 바탕으로 기업 사회공헌을 주도하는 비영리단체이다.

[문의] 기획사업팀 02-2612-4400

[원문 기사 보기]

http://www.newswire.co.kr/newsRead.php?no=887823

목록보기